school 전문가회원accessibility 회원가입perm_identity 로그인
folder_open 에세이

희망편지 - 다 쓰고 떠나라
“사람은 이름을 남기고 호랑이는 가죽을 남긴다.” 어릴 적 학교에서 선생님께 자주 듣던 말입니다. 속담을 들려주신 후에는 세종대왕이나 이순신 장군 같은 위인들의 생애를 들려주셨습니다. 어린 학생들이 본받아 위대한 사람이 되라는 교훈을 주고 싶으셨겠지요. 그리고는 호연지기에 대한 설명으로 마무리를 합니다. 지금도 학교에서 이와 같은...
한파 대신 찾아온 미세먼지와 대기 오염
작년 여름은 유난히 덥고 길었습니다. 뉴스마다 연일 몇 년 만의 무더위라는 말을 쏟아내었고 푹푹 찌는 더위에 숨쉬기도 힘들 지경이었습니다. 그리고 가을에는 올겨울은 최강의 한파가 찾아올 것이라는 기상 정보가 많았습니다. 여름이 더우면 그 해 겨울은 유난히 춥다는 것이었는데 막상 겨울이 절반이나 지났지만 크게 한파 없이 최악의 미세먼지만 하...
일 년 동안 받게 될 황금 돼지의 복
12지신에서 마지막으로 등장하는 돼지의 해가 시작되었습니다. 새해 첫 날이 되면 언제 그 해의 첫 번째 아이가 태어났는지 뉴스에 나오곤 하는데 올해는 돼지 중에 황금 돼지의 해라고 하여 더 큰 의미를 부여합니다. 그런데 돼지띠의 해만 되면 다른 띠의 해에 비해서 많은 아이들이 태어납니다. 통계청의 자료를 보면 우리나라는 1971년생...
희망편지 - 우주에서 바라본 지구
밤이 되어도 미세먼지와 빛 공해로 별을 보기 힘들지만 공기 맑은 날, 도심 외곽 시골 마을에서 한가하게 어둠을 기다려 하늘을 바라보면 쏟아질 듯 무수히 많은 별들이 있습니다. 별이 얼마나 많은지 우리 선조들은 은하수라고 물에 빗대어 지었습니다. 검은 하늘을 배경으로 별들이 물에 떠다니듯이 흐르고 있는 모습을 보고 있으면 별과 우주가 만들어...
변해가는 세상에 대한 이해가 필요할 때
중견기업 회장이 직원을 구타하는 장면이 뉴스에 보도되고 결국 경찰에 구속되었습니다. 뉴스에 나오는 장면은 야만스러운 폭력으로 상대편에게 모욕과 고통을 주었고 무릎까지 꿇은 직원은 사과를 하면서 연신 잘못을 빌고 있었습니다. 폭력으로 자신의 권위를 과시하던 시대는 정말로 예전에 끝이 났습니다. 조폭들에게나 어울릴 법한 그런 행동을 한다면 미...
민속촌 줄타기 공연을 보면서
일 년에 몇 번 아이들과 함께 용인에 있는 민속촌에 놀러 가곤 합니다. 옛사람들이 살던 모습을 보면서 집의 구조나 길의 모습 또 문화적 배경과 신분체계 등 공부할 내용이 많지만 아쉽게도 아이들은 그런 부모의 바람과는 달리 민속촌 안에 조그맣게 마련되어 있는 놀이기구를 제일 좋아합니다. 그중에서도 특히 바이킹을 좋아하는데 민속촌의 바이킹...
시간이 지나는 계절 가을
추석이 지나면서 아침저녁으로 시원하던 바람이 본격적으로 선선한 것을 보니 완연한 가을입니다. 사계절 중에서 제일 여유 있고 쾌적한 계절입니다. 가을을 타는 사람들이 있다던데 주변에 그런 친구들이 보이면 아직 젊어서 그런 거라며 농담을 던집니다. 이 맑은 하늘 아래 마음이 시무룩하고 젖어 있다면 가을을 타기 때문일 겁니다. 피부는 주름지...
무더운 여름 무사히 지내셨나요
올 여름은 사상 초유의 무더위였습니다. 여름에는 덥고 겨울에는 추운 것이 자연의 이치라고 하지만 올 여름은 견딜 수 없는 지경이었습니다.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지구 모두가 이상기온으로 몸살을 앓았고 곳곳에서 많은 사상자가 생겼습니다. 뉴스에 나온 것이 수백 명이라고 하면 뉴스 밖에 있는 사람들도 그 숫자를 더하면 몇 명이 이 더위를 이기...
마음속의 어둠에서 벗어나려면
인생은 혼자 왔다가 혼자 가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혼자라는 것은 지금 주변에 사람이 없으며 또 있다 해도 어울리지 않고 마음과 생각을 나누지 않는, 혹은 못하는 것을 말합니다. 우리는 혼자 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에 따라 삶의 방향과 질이 결정됩니다. 암과 투병하는 사람에게 ‘홀로’라는 자각은 때로는 육신의 고통보다 더한 고통이 되기도...
언제나 꿈을 이룰 수 있다면
2002년도 우리나라가 월드컵에서 4강에 올라갔을 때 응원하던 문구가 생생하게 기억납니다. ‘꿈은 이루어진다’ 벌써 16년이라는 시간이 지났는데도 그때 같은 시간을 보낸 많은 사람들에게는 어제의 일처럼 생생합니다. 당시까지 월드컵에서 단 1승도 하지 못했던 우리나라는 단숨에 4강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루면서 광장의 붉은 물결이 거...
< 1 2 3 4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