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ool 전문가회원accessibility 회원가입perm_identity 로그인
folder_open 국내암정보

경희의료원, 암환자 심리치료 위한 치유동물 프로그램 시행
경희의료원 후마니타스암병원이 지난 7일, 경희대학교 캠퍼스에서 암환자를 위한 치유동물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후마니타스암병원 유방암 환우회 ‘핑크 매그놀리아’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이번 행사는 정상설 암병원장, 유방외과 민선영 교수, 그리고 치유동물 자원봉사자들이 함께 해 의미를 더했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박진선 치유동물 자원봉...
장정마을 99명 중 22명 암 발생, 비료공장 영향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전북 익산시 함라면 소재 장점마을 주민건강영향조사를 마무리하고, 관련 주민설명회를 6월20일 오후 2시 익산시 국가무형문화재통합전수교육관에서 개최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장점마을 주민들에게 나타난 피부암, 담낭암 등이 인근 비료공장에서 발생한 다환방향족탄화수소류(PAHs) 등 발암물질과 관련이...
다래끼, 쉽게 낫지 않는다면 ‘암’ 의심해야
발생률이 높고 잘 알려져 있는 폐암, 위암 등이 가장 위협적인 암이지만 신체의 아주 작은 부분만을 차지하고 있는 우리 눈에도 암이 발생할 수 있다. 눈에 발생하는 암인 ‘안 종양’은 희소암으로, 안구 자체에 발생하거나 눈꺼풀과 안구 주변 조직에 발생하는 종양이다. 망막모세포종, 맥락막흑색종, 바닥세포암, 눈물샘 종양 등 여러 종류의...
유방재건 암 환자의 방사선치료 최적 조건 찾았다
유방 절제․재건을 받은 유방암 환자가 15회로 나눠 입체 세기조절 회전 방사선치료(Volumetric Modulated Arc Therapy, VMAT)를 받을 때, 재건에 따른 합병증이 현격히 줄어든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그동안 유방 재건술을 받은 환자가 방사선 치료 시 환자 중 50%가량은 보형물 주변 조직이 딱딱하고 두꺼워...
암환자 배우자에게 가장 의지, 남성 의존도 더 높아
암환자가 가족 중 가장 의지하는 사람은 배우자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암 투병에 필요한 의사 결정에서부터 신체활동, 경제적, 정서적 지원은 물론 병원 방문, 식사 준비까지 배우자에게 맡기기를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서울병원 가정의학과 신동욱 교수,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 박기호 교수, 충북대의대 예방의학과 박종혁 교수, 유...
국립암셈터, 소아암 환아 대상 재활 프로그램 진행
국립암센터 양성자치료센터는 최근 국립암센터 행정동 지하 1층 강당에서 양성자치료를 마친 소아암 환아 및 가족을 대상으로 드림멘토링 행사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2012년을 시작으로 올해 9번 째 행사로서, 오랜 항암 및 방사선치료로 인한 신체적 허약감과 장애로 어려움을 겪는 소아암 환아 및 가족의 삶의 질 향상을 돕고 있다. 소아암 ...
GS25, 자궁경부암 원인 바이러스 진단 키트 독점 판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자궁경부암 자가 진단 키트인 ‘가인패드’를 23일부터 독점 판매한다고 밝혔다. 편의점이 가정상비약 외에 이같은 의료용 진단상품을 판매하는 것은 처음이다. 가인패드는 생리대와 유사한 형태로 만들어져 착용하는 것으로 간편하게 검체를 채취해 자궁경부암 발병 가능성을 진단할 수 있는 자가 검진 키트다....
면역항암제 키트루다, 비소세포폐암 1차 병용요법 적응증 확대
한국 MSD는 자사의 항 PD-1 면역항암제 ‘키트루다’가 지난 13일 PD-L1 발현율에 관계없이 전이성 편평 비소세포폐암의 1차 치료에서 항암화학요법(카보플라틴 및 파클리탁셀 또는 냅-파클리탁셀)과의 병용요법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승인을 통해 그 동안 세포독성 항암치료법이 유일한 표준치료요법이었던 E...
안젤리나 졸리 효과 국내 예방적 유방절제술 증가
■ 유전성 유방암 유전자(BRCA) 검사 건수 7년 만에 10배 증가 대림성모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한국인 유전성 유방암 연구(KOHBRA)회 연구 자료를 분석한 결과 유전성 유방암 유전자(BRCA) 검사와 예방적 유방·난소 절제술 건수가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 세계적으로 BRCA 검사 및 예방적 유방·난소 절...
저용량 아스피린 장기 복용하면 폐암 발생 감소
100㎎ 이하의 저용량 아스피린의 5년 이상 장기 복용이 폐암 발생을 감소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이대목동병원 호흡기내과 천은미 교수팀과 직업환경의학과 하은희 교수팀은 이 같은 연구결과를 미국의학협회가 운영하는 국제학술지 ‘저널 오브 아메리칸 메디컬 어소시에이션 네트워크 오픈(JAMA Network Open)’에 게재했다. ...
< 1 2 3 4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