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ool 전문가회원accessibility 회원가입perm_identity 로그인
folder_open 국내암정보

방사능 물질 없이 암 찾아낸다
산화철로 특정 질병 위치 파악하는 MPI 기술 개발 국내 연구진이 방사능 물질 없이도 암을 찾아내는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 이로써 안전한 방법으로 질병을 찾아내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하고 국내 의료 영상 장비 시장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산화철 나노 자성입자의 위치를 통해 암을 포함한 특정 질병을...
폐암 림프절 병기, 새 기준 필요하다
폐암, 림프절 전이 위치만으로 구분하는 분류법 바꿔야 낡은 기준에도 변화가 없던 폐암 림프절 병기를 바꾸자는 목소리에 힘을 싣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삼성서울병원 폐식도외과 조종호 교수, 박병조·김태호 임상강사 연구팀은 폐암 병기 진단 기준 8차 개정에서 제시된 폐암 림프절전이의 세분화 분류법에 대한 검증 연구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위장약 니자티딘 의약품 13개 품목 발암물질 검출
속 쓰림, 위궤양, 역류성 식도염 등의 치료에 쓰이는 위장약 니자티딘 일부 제품에서 발암추정물질 N-니트트로소디메틸아민(NDMA)이 검출됐다. 앞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9월 말 NDMA가 검출된 라니티딘 전 제품을 판매중지하고 라니티딘과 유사한 구조의 니자티딘 조사를 시작한 바 있다. 식약처는 시중 유통되는 니자티딘 성분 원료의약...
전기연구원, 세계 3번째 암 치료용 선형가속기 기술 개발
한국전기연구원(KERI·원장 최규하) 전기의료기기연구센터 김정일·김근주 박사팀이 세계 3번째로 ‘암 치료용 엑스-밴드(X-Band)급 선형가속기’ 기술을 개발했다. 최근 암을 치료하기 위해 다양한 치료법이 등장하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방사선 암 치료법이 많은 각광을 받고 있다. 방사선 치료는 인체 깊은 곳까지 투과가 가능한 고에너지 방...
익산 장점마을 집단 암 발병, 인근 비료공장 원인
전북 익산 장점마을 집단 암 발병 사태의 주요 원인이 인근 비료공장에서 담뱃잎을 불법 건조할 때 나온 유해물질이라는 정부 분석 결과가 나왔다. 환경부는 11월 14일 전북 익산시 국가무령문화재 통합전수교육관에서 ‘장점마을 주민건강 영향조사 최종발표회’를 열고 “비료공장 배출 유해물질과 주민들의 암 발생 간에 역학적 관련성이 있다”고 ...
유전체 분석 개인맞춤 치료 효과 입증
바이오마커 치료 그룹, 생존율·무진행생존기간 더 길어 국내 연구팀이 전이성 위암 환자의 유전체 특성에 따라 개인별 맞춤 치료에 대한 효과를 세계 최초로 입증했다. 삼성서울병원은 최근 혈액종양내과 이지연·김승태·강원기 교수, 병리과 김경미 교수, 소화기내과 이혁 교수 공동 연구팀이 이같은 연구결과를 내놨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
유방암, 3D 프린터로 정밀 수술 효과 입증
유방암 환자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암은 제거하면서도 유방의 형태를 유지하는 유방보존술을 하는데, 맞춤형 수술을 위해 3D 프린터로 수술 가이드 모델을 만들어 실제로 적용한 연구 결과가 최근 발표됐다. 서울아산병원 안세현 · 고범석 교수(유방외과), 김남국 교수(융합의학과)팀은 2015년 12월부터 두 달간 국소 진행성 유방암 환자...
제일약품 ‘론서프’, 전이성 결장직장암 치료제 식약처 승인
제일약품은 일본 다이호社로 부터 국내 라이선스를 취득한 론서프(Lonsurf)가 전이성 결장직장암(mCRC) 치료제로서 식품의약품안천처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식약처 승인에 따라 론서프는 국내에서 ‘트리플루오로티미딘(Trifluorothymidine)’, ‘티피라실(tipiracil hydrochloride)’을 주성분으로 하...
갑상선 절제환자, 수술 2개월 내 우울증 발병 높다
갑상선 절제술을 받은 환자 100명 중 9명은 우울증에 빠진다는 국내 연구결과가 나왔다. 특히 수술을 받고 2개월 이내에 우울증이 발병할 위험이 급격히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서울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전홍진, 이비인후과 정만기, 내분비대사내과 김선욱, 사회의학교실 신명희 교수 연구팀은 미국 하버드대 매사추세츠종합병원과 함께 20...
국립암센터, 골육종 생존율 높일 새로운 항암치료법 개발
국내 연구팀이 희귀난치암인 골육종의 괴사율을 높이는 새로운 항암치료법을 개발했다. 국립암센터 임상의학연구부 박병규 교수(소아청소년과 전문의)는 골육종의 종양괴사율(항암화학요법에 의해 종양세포가 죽는 비율)을 높이는 수술전화학요법인 ‘투약간격단축 MAPI 요법’을 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골육종은 수술전화학요법으로 종양세포를 최...
< 1 2 3 4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