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ool 전문가회원accessibility 회원가입perm_identity 로그인
folder_open 의학상식

수술 전 염증 관리가 암 재발 막는다
수술 전 케토롤락/레솔빈으로 염증 반응 차단 전신재발 막아 전통적인 암 치료가 역설적이지만 새로운 종양 성장을 촉진할 수 있는 것을 시사하는 증거가 갈수록 쌓이고 있다. ‘베스 이스라엘 디커네스 의료센터(BIDMC)’의 암 센터 디팍 파니그라히 박사와 앨리슨 가르퉁 박사가 이끄는 연구진은 염증을 예방하는 항염증 치료와 수술이나 항...
휴대 전화가 박테리아 전파시킨다
병원과 의료 기관, 휴대용 전자기기 원내 감염의 우려 최근의 연구는 한 대학교에서 표본으로 추출한 학생들의 휴대전화의 40%에서 황색포도상구균이 있는 것을 증명했다. 황색포도상구균은 병원이나 공동체에서 발생하는 감염의 흔한 원인이고 항생제애 대한 내성의 정도 때문에 현재 중요한 한 가지 병원균으로 간주되고 있다. 브라질의 상파울루 서부 ...
비타민 D - 근육에도 중요하다
비타민 D 신호전달, 근육의 크기와 기능 보존에 중요한 역할 웨스트미드 의학연구소에서 실시한 최근의 연구는 근육 세포에 있어서 비타민 D의 역할을 밝혔다. 연구는 실험동물의 근육 내에서 비타민 D의 역할을 살펴보고 비타민 D 신호전달이 근육의 정상적인 크기와 힘에 필요한 것을 밝혔다. 연구진은 근육 세포에만 비타민 D 수용체가 없는...
수면 습관이 유방암 발생에 미치는 영향
아침형 인간, 저녁형 인간보다 유방암 위험 더 낮아 영국 의학 저널에 실린 논문은 종달새족으로 알려진 아침형 인간이 올빼미족으로 알려진 저녁형 인간보다 유방암 발생 위험이 더 낮은 것과 관련이 있는 것을 발견했다. 연구결과는 하룻밤에 7~8시간보다 더 오래 자는 것도 유방암 발생 위험이 더 높은 듯한 것을 시사하고 있다. 이 논문의...
팔다리 근육량 줄어든 남성 당뇨병 위험 2배 증가
서울아산병원 5.5년 추적, 팔다리 근육 유지해야 당뇨병 발병 줄어 20~60대 청장년층 남성에서 팔다리 근육량이 줄어들면 당뇨병 발병 위험이 약 2배 이상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서울아산병원 건강의학과 김홍규 교수팀(내분비내과 전공)은 2007년~2014년까지 서울아산병원 건강증진센터에서 검진을 받은 20~69세 성인 17...
식용곤충 ‘고소애’ 암환자 영양∙면역 향상 효과
농촌진흥청 강남세브란스 공동 연구, 고소애식 복용 영양 상태 좋아져 식용곤충 고소애(갈색거저리)의 장기 복용이 수술 받은 암환자의 영양 상태 개선과 면역력 향상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식용곤충 고소애는 2016년 3월 일반 식품원료로 인정돼 다양한 식품에 활용되고 있다. 농림수산식품부가 식용 촉진을 위해 ‘고소한 애벌레’라...
LED 조명, 눈과 인체 리듬 교란하는가?
LED 조명 광독성 있어 망막세포 노화 촉진 LED(발광 다이오드) 조명의 청색광이 눈의 망막을 손상하고 자연적인 수면 리듬을 교란할 수 있다고 프랑스 정부 산하 건강 감시 기관이 최근에 발표했다. 새로운 연구 결과는 강렬한 LED 광선은 광독성이 있어서 망막 세포를 되돌릴 수 없도록 손상해서 시각의 선명도를 떨어뜨릴 수가 있다...
의료 분야도 중국 첩보 활동 경계 대상
MD 앤더슨 암 센터, 과학자 2명 사직 다른 1명 파면 절차 진행 휴스턴에 있는 저명한 암 치료 병원의 종신 재직 과학자 2명이 사직을 했고 또 다른 1명은 연방정부가 지원한 연구를 이용하려는 외국의 시도를 조사하는 것과 관련이 있어서 병원이 파면하려고 한다고 당국이 밝혔다. 이런 조치는 연방정부 관리들이 미국에서 지원한 연구를 외국,...
FDA 암 치료제 쾌속 승인 프로그램에 대한 우려
FDA 쾌속 승인 93개 암 치료제 평가, 13개만 수명 연장 최근의 연구는 암환자들이 신약을 더 신속하게 이용하도록 해주는 FDA의 쾌속 승인 프로그램의 임상적 이익에 의문을 품고 있다. 연구진은 FDA가 유망한 예비 연구를 근거로 삼아 일찌감치 판매하도록 허가한 93개 암 치료제를 평가해보았다. 그들은 그중 13개만 후속적인 ...
건강하지 못한 장이 유방암 전이 촉진한다
장의 미생물군 균형 깨지면 종양 세포 더 잘 퍼져 버지니아 대학교 암 센터에서 연구한 결과 건강하지 못한 염증이 있는 장이 유방암을 훨씬 더 침습적으로 만들어 인체의 다른 장기로 더 빨리 전이하게 만든다고 밝혔다. 버지니아 대학교 미생물학/면역학/암 생물학과의 멜라니 루트코우스키 박사는 실험동물의 미생물군(마이크로바이옴)을 교란하면...
< 1 2 3 4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