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ool 전문가회원accessibility 회원가입perm_identity 로그인
folder_open 특집기사

면역항암제가 폐암 악화에 영향을 줄 수도 있다
비소세포 폐암 환자, 면역항암제로 계속 치료받은 경우 종양 성장 더 빨라져 비소세포 폐암 환자가 항암 화학요법보다 면역항암요법으로 1차 치료를 받고 그 이후에 계속 면역항암요법으로 치료받는 경우 종양 성장이 더 빨라져 생존 가능성이 크게 줄어드는 일이 더 흔한 것이 후향적인 연구에서 발견되었다. 즉 다기관 연구는 (면역 치료제인)...
미국 공화당은 어떻게 마리화나를 좋아하게 되었나
미국 공화당 수십 년 동안 마리화나 위험 약물로 엄격히 통제 지지 텍사스 주에서 4대째 살고 있는 보수파 주의원인 제이슨 아이작은 자신이 처음으로 마리화나와 조우한 기억을 뚜렷하게 갖고 있다. 그때가 2015년 1월이었고 주 의회 의사당은 의회로 복귀하는 의원들로 북적였다. 그의 사무실 맞은편의 계단에 두 명의 여성이 앉아서 자신을 기다...
아스파탐 같은 인공 감미료 - 건강에 해로운가
인공 감미료, 장내 미생물들의 성장과 번식 어렵게 하는듯 수십 년 동안 과학자들은 인공 감미료가 우리 몸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를 밝혀내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 지금까지 연구가들은 설탕 대체물에 대해 21만 건이 넘는 연구를 실시했다. 그러나 그런 연구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설탕의 지나친 칼로리를 축적하지 않으면서 음료수에 단맛을 내기 위...
실리콘 유방임플란트의 부작용
실리콘 유방 보형물 삽입 부작용 - 쇼그렌 증후군, 피부경화증, 류마티스 관절염 실리콘 유방 보형물을 삽입 받는 여성들은 일반인에 비해 희귀한 부작용을 몇 가지 겪을 위험이 높아지는 듯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텍사스 대학교 M. D. 앤더슨 암센터의 의사인 마크 클레멘스와 그의 동료들은 다음과 같이 의견을 말했다. “우리는 ...
마리화나 추출 CBD - 세계도핑방지기구 금지목록에서 삭제
건강식품점·웹사이트 판매 가능한 CBD, 염증 억제 도움 앙케 틸은 일주일에 걸친 자전거 여행 마지막 날 50마일 코스를 15마일 정도 달리고 있었는데, 등이 쑤시기 시작했다. 공인 영양사로 스포츠 자전거 광인 틸은 “아이고, 이런 느낌을 나는 알고 있어. 이 코스는 완주하지 못하는구나”라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그녀는 먹다 남은 CB...
비타민 C 다시 각광 받다
부작용 없는 패혈증 치료제로 주목받는 비타민 C 과학자들이 1가지 치료제를 테스트해보기 위해 2건의 대규모 연구를 시작했다. 만약 그 치료제가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지면 미국의 병원에서 발생하는 사망의 주원인에 엄청난 영향을 미칠 수가 있다. 그 치료제는 (인체의 염증반응이 통제력을 상실해서 감염에 대해 격렬한 반응을 일으켜 흔히 ...
암 유발 제초제에 3천억 배상 판결
몬산토 제초제 라운드업, 드웨인 존슨의 암 유발 책임 다국적 농업기업 몬산토는 말기 환자의 암에 책임이 있어서 2억 8천 9백만달러(한화 약 3,264억원)을 배상하라는 배심원 평결로 큰 타격을 받았다. 46세인 전직 운동장 관리인인 드웨인 존슨은 지난 금요일 몬산토의 제초제인 라운드업이 그의 암을 유발했고 몬산토는 그 제초제에 노출...
로봇 수술을 배우기 위해 분투하는 의사들
로봇 수술이 공인된 수술 훈련 방법 붕괴시키다 인공지능과 로봇 공학은 직업 전선에 엄청난 변화를 일으킨다. 그런 기술은 새로운 업무를 자동화할 수 있고 우리는 과거 어느 때보다 더 빠르게, 더 좋게, 더 싸게 그런 일들을 할 수가 있다. 수술에 로봇이 도입되고 있다. 미국 병원은 3분의 1 이상이 최소한 수술용 로봇을 1대는 갖고 ...
폐암 선별검사 잠재적 해악에 대해 소홀하다
폐암 선별검사 시 잠재적 이득과 위험, 환자와 논의 안 돼 노스캐롤라이나 대학교 라인버거 종합 암 센터의 연구진이 실시한 연구에 의하면 미국 정부의 지침은 의사들이 높은 위양성률과 여타 요인들로 인해 폐암 선별검사의 득실 즉 이득과 해악에 대해 고위험 환자들과 의논하도록 권유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그런 논의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다고 한...
쓴맛에 대한 민감성과 암 발생 간의 연관성
민감도가 가장 높은 여성 암 발생 위험 58% 더 높아 약 20년 동안 여성 5,500명의 음식과 생활양식과 건강을 추적한 독특한 연구를 실시한 연구진에 의하면 쓴맛에 대한 높은 민감성이 영국의 노인 여성들에게 있어서는 암 발생 위험이 상당히 높아지는 것과 상관관계가 있다고 한다. 이 연구는 쓴맛이 나는 화학물질인 페닐티오카바마이드...
< 1 2 3 4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