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ool 전문가회원accessibility 회원가입perm_identity 로그인
folder_open 특집기사

암세포 성장할 기회만 노리고 있다.
종양세포가 SIK라 불리는 단백질로 이용가능한 포도당을 탐지한다 최근에 발표된 연구에서 혈당치가 올라가면 암세포가 반응해서 빠르게 성장하도록 하는 메커니즘이 확인되었다. 바로 이게 비만같이 핏속에 만성적으로 당수치가 높은 상황에 처하게 되는 사람들이 왜 어떤 유형의 암에 걸릴 가능성이 커지는지를 설명해주는 데 도움이 되는 듯하다. ...
병원 머지 않아 구리로 뒤덮일 듯
항균성 구리, 1~2분 만에 병균 죽여 병균을 박살내는 구리가 폐렴 같은 치명적인 호흡기 질병에 대항해 싸우는 차세대 무기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병균은 타일이나 유리나 고무나 스테인리스 스틸 같은 일상적인 물건에서는 5일간 생존할 수가 있지만 항균성 구리는 1~2분 만에 병균을 죽일 수가 있다. 구리의 항균 성질이 연구를 통해 ...
미국 암협회, 유방엑스선 검사 권장횟수 축소
미국 암협회, ‘유방암 검진 45세부터’ ‘유방 손으로 만져 검사 권장하지 않아’ 유방암 검진에 관한 지속적인 논쟁에 있어서 가장 시선을 끌고 영향력이 큰 집단 중 하나가 지난 10월 20일 여성들은 나이가 더 들어서 유방 엑스선 검사를 받기 시작하고 오랫동안 고수하던 검사 횟수도 축소 조정한다고 밝혔다. 즉 오랫동안 유방암 검진...
후쿠시마 원전 인근 어린이 - 갑상선암 급증
후쿠시마현 어린이 137명 갑상선암, 지난해보다 25% 증가 후쿠시마 핵발전소 부근에 사는 어린이들이 다른 곳의 어린이들보다 갑상선암 발생률이 50배나 더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 논문의 저자들은 이번 연구결과가 더 철저하게 모니터를 하기 때문에 더 많은 갑상선암이 발견되었다는 일본정부의 주장과 배치된다고 주장하고 있다. 후...
약물이 폭력을 유발 하는가
스타틴 제제, 폐경 후 여성에게 공격성 등 정신적 부작용 유발하다 고콜레스테롤 혈증이나 천식이나 여드름 같은 문제로 흔히 처방하는 약품이나 심지어 피임약도 신체적인 부작용을 유발할 수가 있다. 그러나 그런 약물은 훨씬 더 심각한 위험을 초래할 수 있다. 즉 그런 약을 먹으면 공격적으로 변하거나 격렬히 질투하게 되거나 자살충동을 느끼거나 ...
미국립암연구소, 마리화나 잠재적 암 치료제로 인정
미국 국립암연구소 마리화나와 카나비노이드 연구 웹 페이지에 공개하다 마리화나와 그 활성 화학물질인 카나비노이드는 몇 가지 전임상 시험과 연구를 통해 그 성분들이 의학적으로 유익하게 활용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제 미국 국립암연구소가 자체 웹사이트의 마리화나와 카나비노이드 페이지에 그런 전임상 시험과 연구를 열거해서 소개하고 있다....
CT검사로 DNA 손상될까?
CT 검사로 약간의 방사선에 노출되어도 세포 손상 생겨 스탠포드 대학교 의대 연구진이 주도한 최근의 연구에 의하면 그들 연구진은 새로운 실험실 기술을 이용해서 CT 검사를 받은 후 환자에게서 세포 손상이 생긴 것을 발견했다고 한다. 이번 연구의 제1 저자 중 1명으로 스탠포드 대학교 심혈관 의학 조교수인 패트리셔 구엔은 이제 우리는 컴퓨...
암발생 추진하는 동력 돌연변이가 아닌 진화
암 발생에 대한 새로운 시각, 무작위 돌연변이의 누적이 아니다 돌연변이가 누적되어 암이 발생한다는 일반적인 견해를 부정하고 그 대신 세포 개체군에 작용하는 진화적인 압력으로 인해 암이 발생한다는 새로운 주장이 최근에 발표된 논문을 통해 제기되었다. 기본적으로 이 논문은 조직 환경의 생태계가 건강하면 건강한 세포들이 악성 돌연변이를 갖고 ...
레스베라트롤과 케르세틴, 암 치료의 새로운 대안
레스베라트롤과 케르세틴 다량 투여, 아드리아마이신 심장독성 크게 감소시켜 폴리페놀인 레스베라트롤과 케르세틴은 건강과 관련해서 그 특징에 대해 많은 연구가 이루어졌는데 머지않아 주로 기존의 항암화학요법 암 치료약의 효과와 잠재적인 용도를 개선시켜 암 치료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해줄 가능성이 있다. 이번 연구는 오리건 주립대학교 약대와 퍼시픽...
암전문가들 암 치료약 가격 인하 촉구하다
암 치료약, 지난 15년 동안 매년 평균 8,500불씩 인상 미국의 지도적인 암 전문가 118명으로 구성된 단체가 비싼 암 치료약의 가격을 낮추도록 촉구하면서, 이 문제에 대해 조치를 취하도록 요구하는 환자들이 주도하는 풀뿌리 운동을 지지하고 나섰다. 그들의 요구와 지지는 그들이 공동으로 작성해서 메이오 클리닉 회보에 기고한 논평에 들어...
< 1 2 3 4 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