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ool 전문가회원accessibility 회원가입perm_identity 로그인
folder_open 해외암정보

의사의 오진 울어야 하나 웃어야 하나
영국에서 일어난 일이다. 55살 난 남성이 6개월밖에 살지 못할 것이라는 의사의 말을 듣고 거의 모든 재산을 처분 해버렸는데 3개월 뒤에 의사의 실수로 밝혀지는 황당한 사건이 발생했다. 올해 초 영국의 말콤 맥마혼이란 남성은 자신의 의사들로부터 간 초음파 검사결과 암이 있는 것으로 드러나서 6개월밖에 살 수 없다는 청천벽력 같은 말을 들...
암이 생긴 후 더 나은 사람이 되다
팝송 가수 버니 놀란, 유방암으로 투병하다 아일랜드 출신의 팝송 가수 겸 여배우로 아일랜드와 영국에서 활약 중인 버니 놀란(49)이 유방암으로 투병하고 있다. 그녀의 자매들도 모두 재주가 뛰어나서 놀란 시스터즈란 팝그룹을 결성해서 1970년대와 80년대에 전성기를 구가했고 1994년부터는 배우로 활약하고 있다. 그러나 가족 중에 유방암이...
암스트롱의 명성, 조작인가?
운동선수로 명성을 얻은 후 순식간에 몰락하는 사람들이 많다. 예를 들면 야구선수인 베리 본즈, 알렉스 로드리게즈, 로저 클레멘스, 육상선수인 매리온 죤즈 같은 사람들을 들 수 있다. 그런데 유감스럽게도 이런 사람들의 명단에 랜스 암스트롱도 이름을 올릴 가능성이 크다. 랜스 암스트롱은 암 생존자로 대단한 명성을 얻었다. (1) 그는 ...
암은 무차별적이다
좌파로 가톨릭 주교를 역임했고 현재는 대통령이지만 그런 사람도 암을 피할 수는 없었다. 바로 파라과이의 대통령인 페르난도 루고가 림프종이란 진단을 받고 암을 치료하기 위해 브라질의 상파울루의 병원에 입원을 한 것이다. 브라질 대통령인 다 실바는 특별히 루고대통령이 타고 올 비행기까지 보내주었고 루고는 저명한 시리오 리바네스 병원에서 검사...
미국에서 일어나고 있는 암진단 통보방법
미국 국립암연구소 발표, 암환자 1/3 공개적 장소에서 암 통보 받아 우리나라에서는 이런 일들이 없겠지만, 미국에서는 너무 흔한 일이다. 미국에서 일어나고 있는 어처구니없는 일들을 소개한다. (1) 어떤 남자는 자신의 방사선 보고서를 읽다가 자신이 암에 걸린 것을 알게 되었다. (2) 어떤 여자는 자신의 신경과 전문의가 전...
아바스틴으로 심한 단백뇨 생길 수 있다
항암제에 아바스틴 병용시 신장 문제 생길 가능성 높아져 아바스틴(베바시주맙)으로 암을 치료하는 경우 “인간화 항체”란 것이 혈관내피세포 성장인자(VEGF)를 무력화시켜 종양의 혈관생성을 방해하고 그로 인해 치료 효과가 생긴다. 그런데 이 “인간화 항체”가 단백뇨와 신장 손상을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스토니브룩 대학병원의 연구...
조기 폐암, 금연하면 생존율 2배 높아져
조기 폐암 진단을 받은 사람의 경우 담배를 끊는 사람들이 계속 담배를 핀 사람에 비해 5년 생존율이 2배 높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버밍험대학 연구팀이 ‘bmj.com’에 발표한 연구결과에 의하면 조기 폐암 진단을 받은 사람의 경우 담배를 끊는 것이 오래 사는데 매우 큰 도움이 될 수 있었다. 폐암은 전 세계적으로 ...
한방 약초 ‘목통’, 암 발생 위험 높여
대만에서 연구해본 바로는 아리스톨로크산이 함유된 인기 있는 중국 약초제품이 요로암 발생위험을 높이는 것과 관계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문으로 목통(木通) 혹은 광방(廣防)으로 알려진 아리스톨로크산은 간염, 요로감염, 비염, 월경통, 습진을 치료하는 한방제품들 속에 사용하는 일부 약초에 자연적으로 들어 있는 천연성분이다. 이전에...
미슬토의 효과
연구결과 대장암을 치료하는데 미슬토(겨우살이) 추출물이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즉 정기적인 혈관주사로 미슬토 치료를 받는 환자들이 독성이 있는 항암치료와 방사선치료로 인한 부작용이 더 적고 또 생존기간도 더 긴 것으로 드러났다. 독일의 면역학 및 실험 종양학연구소의 짱커 박사의 연구팀은 미슬토 주사를 맞는 429명의 암환자...
녹차 마시면 자궁내막암 걸릴 위험 낮아
차, 특히 녹차를 마시면 자궁내막암에 걸릴 위험성이 낮아질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중국의 <국가 상해 신약안전 평가 연구중심>의 연구진이 1996년부터 2009년까지 차 소비와 자궁내막암의 상관관계를 연구한 의학논문들을 살펴보았다. 총 116편의 연구결과들을 평가하고 아시아와 미국에서 실시한 2개 코호트연구와 5개 환자군-대...
< 6 7 8 9 10 >